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파

  • 파강(巴江).이경록(李經祿)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조선 후기 칠곡 출신의 유생. 본관은 벽진(碧珍). 자는 중수(仲浽), 호는 파강(巴江). 벽진장군(碧珍將軍) 이총언(李悤言)을 시조로 하고, 진사 이인손(李麟孫)을 칠곡 입향조로 하는 벽진이씨로 완석정(浣石亭) 이언영(李彦英)의 5세손이며, 이희조(李熙朝)의 아들이다. 출계(出系)하여 국포(菊圃) 이희춘(李熙春)의 뒤를 이었다. 어머니는 나주정씨, 부인은 월성최씨이다. 1736년...

  • 파미힐스 컨트리클럽(-)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에 있는 골프 시설. 왜관읍 봉계로 263[매원리 295-1번지]에 위치한 골프 클럽으로 1,198,800㎡ 규모의 부지 위에 18홀 72파 규모의 다채로운 난이도의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조명을 설치하여 야간에도 경기를 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2000년 10월에 ‘경북컨트리클럽회원협의회’를 설립하고, 12월 26일에 한길을 설립했다. 2001년 12...

  • 파산(巴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 금산리에 있는 산. 해발고도 177m의 나지막한 야산이다. 파산의 지질은 선캄브리아기의 화강암질 편마암으로 이루어져 있다. 파산은 구릉성 산지로서 대체로 완만하나 북쪽 사면에는 각력질 암설이 쌓인 애추가 나타난다. 파산은 왜관읍 왜관리의 안산으로서 왜관읍을 보호하여 재앙을 막아주는 산으로 북쪽 골짜기로는 경부선 철로가 달리며, 남쪽에는 왜관산업단지가 있다....

  • 파산공립심상소학교왜관 초등학교(倭館初等學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 왜관리에 있는 공립 초등학교. 새로운 생각과 참된 마음을 지닌 인재를 육성하는 것으로, 바른 인성과 개성을 추구하는 사람, 꿈과 미래를 개척하는 사람, 창의적인 능력을 키우는 사람, 몸과 마음이 건강한 사람을 육성한다. 1915년 9월 6일에 2학급으로 편성되어 개교한 왜관 보통학교는 일제 강점기의 칠곡군 최초의 공립 보통학교였다. 1922년 3월 31일에...

  • 파평윤씨(坡平尹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윤신달을 시조로 하고 윤양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칠곡군의 세거성씨. 시조(始祖) 윤신달(尹莘達)은 태사삼중대광(太師三重大匡)이다. 5세손 윤관(尹瓘)은 고려 문종 때 문과에 급제하고, 1107년 여진(女眞)을 평정(平定)한 공으로 행영대원수(行營大元帥)가 되어 영평(鈴平)[파평의 별호] 현개국백(縣開國伯)에 봉해짐으로서 후손들은 본관(本貫)을 파평(坡平)으로 하였다. 24세손...

  • 팔거리현(八居里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삼국시대와 통일신라시대에 칠곡 지역에 있었던 지방 행정제도. 삼국시대와 남북국시대에는 팔거리현 혹은 북치장리(北恥長里) 혹은 인리(仁里)라고 불렸다. 통일신라시대 757년(신라 경덕왕 16)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팔거리현에서 팔리현으로 변경되어 남북국시대와 후삼국시대까지 사용되었다. 이후 고려시대 태조 때 팔리현에서 팔거현(八居縣)으로 변경·사용되었다. 『삼국사기』 권34 잡지3...

  • 팔거천(八莒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동명면 가천리에서 발원하여 대구광역시 북구 팔달동에서 금호강으로 유입하는 하천. 칠곡군의 옛 이름이 팔거현(八莒縣)이었던 까닭에 팔거천이라고 부른다. 칠곡군 동명면 학명리 오계산(午鷄山)[466.3m]의 서쪽 능선의 남사면에서 발원한 금암천(錦岩川)이 남쪽으로 흐르면서 백운산(白雲山)[713.4m]과 매봉산(梅峰山)[628m]의 남사면에서 발원한 송산천(松山川)과...

  • 팔거현(八居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시대와 조선시대에 칠곡 지역에 있었던 지방 행정제도. 고려 태조 때 팔리현에서 팔거현(八居縣)으로 고쳤다가 뒤에 발음이 같은 거(莒)로 고쳐 팔거현(八莒縣)이라 하였다. 이때부터 1640년(인조 18) 이전까지는 팔거현(八居縣)으로, 1640년 이후부터 1896년 지방 행정구역 개편 전까지는 칠곡도호부(漆谷都護府)로 불렸다. 삼국시대·남북국시대에는 팔거리현 혹은 북치장리(北恥長...

  • 팔공산도립공원(八公山道立公園)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남부의 팔공산을 중심으로 칠곡군, 대구광역시, 구미시 등에 걸쳐 있는 도립 공원. 팔공산은 삼국 시대부터 공산(公山)으로 불려졌으며, 중악(中岳). 부악(父岳) 등으로 불려 온 영남 지역의 명산(名山)이다. '중악'과 '공산'이라는 명칭은 『삼국유사(三國遺事)』와 『삼국사기(三國史記)』 등에 기록으로 전해 내려온다. '공산'은 현재의 팔공산을 칭하는 것이고, '중악'이라...

  • 팔공산야영장가산산성 야영장(架山山城野營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북 칠곡군 동명면 득명리 팔공산도립공원에 있는 야영장. 가산산성 야영장은 칠곡군청에서 1986년에 착공하여 1988년 1월 13일에 개장하였으며, 규모 33,037㎡에 하루 1,80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도록 되어있다. 1991년부터 팔공산도립공원 관리사무소가 야영장을 통합 관리하고 있다. 야영장은 칠곡군 동명면 사거리와 군위군 부계면 사이의 순환도로를 따라 팔공산 천주교...

  • 팔리현(八里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통일신라시대에 칠곡 지역에 있었던 지방 행정제도. 팔리현은 경상북도 왜관읍·지천면·동명면·가산면 일대와 대구광역시 북구 칠곡 일대에 있었던 남북국시대 신라의 지방 행정구역 명칭이다. 팔리현의 원래 명칭은 팔거리현[북치장리(北恥長里) 혹은 인리(仁里)라고 불리기도 함]이었으나, 통일신라시대에 팔리현으로 변경되었다. 또한 당시 수창군(壽昌郡)[현재 대구광역시 수성구]의 영현이 되었다....

  • 평림우국(平林佑國)신현확(申鉉碻)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칠곡 출신의 현대 경제관료·정치인. 신현확은 경제관료·정치인·기업인 등으로 활동한 인물로서 1920년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태어났으며, 1938년 경북고등학교의 전신인 대구고등보통학교를 졸업하고 경성제국대학에 입학하였다. 1943년 태평양전쟁 중 전시 체제 아래에서 경성제국대학 법문학부를 졸업하고, 고등문관시험에 합격한 후 일본 상무성에서 근무하고, 해방 직전까지도 군수물자를 관리...

  • 평보(平甫)정수(鄭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중기 칠곡 출신의 유생. 정수(鄭錘)['錘'는 '추'로도 읽힌다)의 본관은 동래(東萊). 자는 평보(平甫), 호는 양졸재(養拙齋). 동래정씨는 육부촌장 지백호(知伯虎)의 후예로 안일호장(安逸戶長)을 지낸 정회문(鄭繪文)을 시조로 하나 세계(世系)가 확실하지 못하여 정지원(鄭之遠)을 1세로 한다. 정절공파 18세 정여강(鄭汝康)의 아들로 동래정씨의 칠곡 입향조이다. 어머니는 서...

  • 평복리(平福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기산면에 속하는 법정리. 평촌(平村) 마을과 복동(福洞) 마을의 첫 글자를 따서 평복(平福)이라 하였다. 조선 시대에는 인동군 기산면(岐山面)에 속하였다.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때 평촌, 복동, 가림, 삼우 등 일부를 병합하여 평복이라 하고 칠곡군 약목면에 편입하였다. 1943년 약목면 동부 출장소가 설치되어 그 관할이 되었고, 1986년 약목면 동부 출장소...

  • 평복리 사지(平福里寺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기산면 평복리 일대에 있는 절터. 평복리 가림이마을에서 북서쪽 계곡 방향으로 농로를 따라 700m 정도 올라가면 오른편으로 남동향한 평탄한 산사면이 나타나는데, 평복리 사지로 추정되는 곳이다. 평복리 사지(平福里 寺址)는 계곡 옆에 위치하여 비가 많이 오는 경우 물길에 계속해서 휩쓸린 관계로 지금은 절 관련 유구를 확인할 수 없다. 다만 현재 주변에서 조선 후기의...

  • 평산신씨(平山申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신숭겸을 시조로 하고 신수하를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칠곡군의 세거성씨. 시조(始祖) 신숭겸(申崇謙)은 전라도 곡성에서 나서 태봉(泰封)[후고구려]의 기장(騎將)으로 배현경·홍유·복지겸 등과 더불어 궁예(弓裔)를 폐하고 왕건(王建)을 추대하여 개국원훈대장군(開國元勳大將軍)이 되었다. 하루는 왕건이 제장(諸將)들과 평주(平山)에 사냥을 나가 삼탄(三灘)을 지날 때 마침 고공(高空)...

  • 평상복(平常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의례가 아닌 일상생활이나 작업할 때 입는 전통 복식(服飾). 칠곡군에서 성별, 연령별, 용도별, 계절별로 구분하여 일상생활이나 작업을 위해 입던 전통 복식을 가리킨다. 남성의 전통적 복식은 저고리, 바지, 대님, 마고자, 조끼, 두루마기로 구성된다. 저고리와 바지는 계절에 따라 겨울철에는 겹저고리와 겹바지를 입고, 그 외의 계절에는 홑저고리나 홑바지를 입었다....

  • 평생교육(平生敎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 지역에서 시행되고 있는 학교의 정규 교육 과정을 제외한 모든 형태의 교육 활동. 칠곡군에서의 평생 교육은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맞춤식 고급 인력을 양성하며, 학습을 통한 지역 혁신을 도모하고자 각급 학교와 행정 기관 또는 사회단체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사회 교육의 일환이다. 칠곡군 지역에서의 평생 교육이 단순히 교육이란 이름을 달고 비교적 체계적으로...

  • 평생의례(平生儀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태어나서 죽은 이후까지 거치는 의례로 일생 의례 또는 통과의례. 인간이 일생 동안 단계별로 거치는 의례인 평생의례는 인간의 지위나 상태의 전환기에 이루어지는 의례이다. 평생의례는 사람이 태어나기 이전에 부모가 행하는 기자속에서 산후 처리까지의 산속 혹은 출생의례에서부터 성년의례, 혼인의례, 회갑의례, 상장례와 죽은 이후의 제례까지 누구나 거치는 의례를 가리킨다...

  • 평생학습평생교육(平生敎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 지역에서 시행되고 있는 학교의 정규 교육 과정을 제외한 모든 형태의 교육 활동. 칠곡군에서의 평생 교육은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맞춤식 고급 인력을 양성하며, 학습을 통한 지역 혁신을 도모하고자 각급 학교와 행정 기관 또는 사회단체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사회 교육의 일환이다. 칠곡군 지역에서의 평생 교육이 단순히 교육이란 이름을 달고 비교적 체계적으로...

  • 평생학습의 요람 칠곡군 교육문화 복지회관(平生學習-搖籃漆谷郡敎育文化會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평생학습의 전당이 되고 있는 교육문화회관. ‘학이시습지 불역열호(學而時習之 不亦說乎) 배우고 익히면 또한 기쁘지 아니한가.’ 논어의 첫 구절이다. 공자가 2천5백 년 전에 하신 말씀이지만 현대에 와서도 결코 틀리지 않는 말씀이다. 오늘날 평생학습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더욱 각광받는 말씀인 듯하다. 최근에 들어 칠곡군이 평생학습의 요람이란 말을 듣는다. 그 이유...

  • 포남교회(浦南敎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석적읍 포남리에 있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측 소속 교회. 전형적인 농촌 마을에 예배처소가 없어 이웃 마을인 남율교회에 출석하던 신도들이 기도하는 가운데 뜻을 모아 1964년 1월 4일에 포남교회를 설립하였다. 특히 무속신앙과 유교사상이 투철한 마을에 선교하고자 교회를 설립하게 되었다. 기도소로 시작한 초가집에서 벽돌로 지은 교회가 화재로 전소되어 교회를 다시 건축...

  • 포남리(浦南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석적읍에 속하는 법정리. 율포(栗浦)[나중에 남율(南栗)]의 남쪽에 있다고 하여 포남(浦南)이라 하였다. 조선 시대에는 인동군 문량면(文良面)에 속하였다. 1914년 행정 구역 개편 때 청계와 석적면 내외, 장곡면 남율의 일부를 병합하여 포남이라 하고 칠곡군 석적면(石積面)에 편입하였다. 2006년 석적면이 석적읍으로 승격하여 오늘에 이른다. 포남리는 낙동강 변의...

  • 포남리 서편마을 동제(浦南里-洞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석적읍 포남리 서편마을의 동제. 석적읍사무소에서 포남1리 마을회관 방향으로 진행하여 갈림길로 들어서 약 100m 거리에 위치하고 있다. 당목인 왕버들나무는 수령이 약 200년이며, 별도의 제단은 없으며 북쪽을 향하여 제를 모신다. 매년 정월 14일 저녁 6시경에 동제를 모신다. 생기복덕(生氣福德)을 봐서 제관(祭官)을 정하는데 부부가 제관이 된다. 1990년대에는...

  • 포남리 회화나무(浦南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석적면 포남리에 있는 수령 450년의 회화나무. 회화나무는 낙엽 교목이며 높이 25m 안팎이고 가지가 퍼지며 지름 1.5m로서 수피는 회갈색이고 소지는 녹색이며 자르면 냄새가 난다. 잎은 호생하고 기수우상복엽이다. 소엽은 7~17개씩이고 난형 또는 난상 피침형이며 예두, 원저이고 길이 2.5~6㎝, 너비 15~25㎜로서 소탁엽이 있고 표면은 녹색이며 뒷면은 회색이...

  • 포도(葡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 일원에서 생산하는 포도과의 낙엽 활엽 덩굴성 나무의 열매. 경상북도 칠곡군 왜관읍 일원과 지천면 일원에서 많이 생산되는 포도는 일교차가 큰 환경에서 유기질 비료와 함께 진흙땅에서 재배되어 당도가 높고 맛이 좋다. 지천금호영농조합법인, 지천연화포도작목반, 왜관매원포도작목반, 왜관아곡등태포도작목반 등이 포도를 재배한다. 왜관읍 매원리, 등태마을, 지천면 등에서...

  • 포도(浦圖)부도(浮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 있는 고승의 사리를 보관하는 사리탑 또는 유골을 안치한 승려의 묘탑. 부도(浮屠)는 부두(浮頭), 포도(蒲圖), 불도(佛圖) 등 여러 가지로 표기되는데, 원래 불타(佛陀)와 같이 붓다(Buddha)를 번역한 것이라 하고 또는 솔도파(率屠婆, stupa), 즉 탑파(塔婆)의 전음(轉音)이라고도 한다. 따라서 어원으로 본다면 불타가 곧 부도이므로 외형적으로 나타난...

  • 품앗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 지역에서 노동력을 교환하는 생활 제도. 개인과 개인 간에 이루어지는 노동의 교환 형식 중 하나로 비교적 노동이 1:1의 비율로 이루어지는 것을 말한다. 이는 도움을 도움으로 갚아야 한다는 일종의 증·답례적 사고방식이 제도화된 것이다. 노동력 제공에 대한 대가로 현금 또는 현물을 보수로 지불하는 머슴 노동이나 품팔이 노동과는 달리 다른 사람의 노동에 대하여 직접 자...

  • 풋구꼼비기 먹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농군들이 김매기를 마치고 날짜를 잡아 행하던 민속놀이. 7월 중순 무렵이 되면 농사는 세 벌 논매기를 마치고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다. 이때 그동안 수고한 일꾼들을 하루 쉬게 하고 한바탕 놀이의 장을 마련하는데, 이것을 호미씻이·머슴날·장원례(壯元禮)라고 한다. 칠곡 지역에서는 이를 꼼비기 먹기·풋구·초연(草宴) 등으로 부르는데, 일꾼들이 모여서 술과 지짐, 명...

  • 풋굿꼼비기 먹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농군들이 김매기를 마치고 날짜를 잡아 행하던 민속놀이. 7월 중순 무렵이 되면 농사는 세 벌 논매기를 마치고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다. 이때 그동안 수고한 일꾼들을 하루 쉬게 하고 한바탕 놀이의 장을 마련하는데, 이것을 호미씻이·머슴날·장원례(壯元禮)라고 한다. 칠곡 지역에서는 이를 꼼비기 먹기·풋구·초연(草宴) 등으로 부르는데, 일꾼들이 모여서 술과 지짐, 명...

  • 풍물 놀이(風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매구(꽹과리), 북, 장구, 징, 소고 등의 악기를 합주하는 놀이. 풍물에는 축원굿, 판굿, 길굿, 안택굿 등이 있다. 칠곡 지방은 이러한 것이 복합적으로 전승되어 왔다. 지신밟기가 대표적인 풍물놀이인데, 정월 보름을 전후하여 행해진다. 이는 ‘마당밟기’, ‘걸궁’, ‘걸립’, ‘매구’라고도 한다. 화려하게 꾸민 풍물패를 중심으로, 양반, 색시, 꼽추, 포수...

  • 풍산김씨(豊山金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김문적을 시조로 하고 김인흠을 입향조로 하는 경상북도 칠곡군의 세거성씨. 시조(始祖) 김문적(金文迪)은 신라 경순왕의 12세손으로 풍산현(豊山懸)에 살면서 고려 때 벼슬을 지냈다. 공(功)을 세워 좌리공신(佐理功臣)으로 판상사(判相事)에 오르고 풍산백(豊山伯)에 봉해졌으므로 후손들이 김문적을 시조로 하고, 풍산(豊山)을 본관(本貫)으로 삼아 경상북도 동북부 일대에 세거하여 왔다....

  • 풍수지리(風水地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선봉사 터·창평리·석우리 등의 지리 풍수설. 지형이나 방위를 인간의 길흉화복과 연결시키는 이론을 풍수지리라고 한다. 민간에 전승되고 있는 풍수지리를 유형화하면 크게는 두 가지로 나누어진다. 그 하나는 마을이 풍수지리적으로 이상적인 환경 조건을 갖추고 있다는 것이고 또 하나는 풍수지리적으로 이상적인 환경 조건을 갖추고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비보 내지는 압승을...

  • 풍신영등할머니 위하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북도 칠곡군에서 음력 2월에 영등할머니를 위하는 풍습. 영등할머니는 영등신, 영동신, 풍신이라고도 부른다. 영등할머니는 음력 2월 1일 지상으로 내려 왔다가 20일에 하늘로 올라간다고 한다. 그래서 이 기간 동안 매일 정화수를 떠놓는 가정이 있고, 초하루와 보름, 스무날에만 떠놓는 가정도 있다. 칠곡 지역에서는 음력 2월 초하루에 영등할머니를 위하는 집이 많다. 영등할머니는...